♣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9-08-09 11:38
박준서, 우리 아들~ 오늘은 뭐했나~~?
 글쓴이 : 공주도령서당
조회 : 42  
거기도 많이 더워요?
근 5일째 아들래미 못보니 너무 너무 보고 싶네~
밥 안남기고 싹싹 다 잘 먹고 있지?
오늘은 미꾸라지 물고기 잡기 놀이 하는 날이네~~
뭐가 젤 재밌어요~?
나중에 보면 다 얘기해줘야 해~~?
사랑해요~~♡

 

=====================================

아빠! 오늘 미꾸라지 물고기 잡기해?

재미있겠다

내가 아직 안했거든 나도 행복하게 잘 있을게

아빠도 행복 시원하게 있어요

 


 
 

Total 3,81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637    사랑하는 우리 아들 서진율 보고 싶다. (1) 공주도령서당 08-23 98
3636 요미요미요미쮸 ~~윤후에게 윤후맘 08-21 89
3635    요미요미요미쮸 ~~윤후에게 공주도령서당 08-23 84
3634 사랑하는 준규에게~ 준규맘 08-21 81
3633    사랑하는 준규에게~ 공주도령서당 08-23 89
3632 사랑하는 준성이에게~ 준성맘 08-21 332
3631    사랑하는 준성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8-23 77
3630 나의 보물 사랑하는 인호에게 김상미 08-21 74
3629    나의 보물 사랑하는 인호에게 공주도령서당 08-23 74
3628 유나, 제인아 잘지내지? 유나 제인 아빠 08-21 84
3627    유나, 제인아 잘지내지? 공주도령서당 08-23 91
3626 사랑하는 윤재에게 신윤재 08-20 83
3625    사랑하는 윤재에게 공주도령서당 08-23 80
3624 내 사랑 도율이에게 채수복 08-20 98
3623    내 사랑 도율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81
3622 엄마의 사랑스런 막내딸 의진에게 의선의진맘 08-20 80
3621    엄마의 사랑스런 막내딸 의진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55
3620 엄마의 사랑스런 큰딸 의선에게 의선의진맘 08-20 64
3619    엄마의 사랑스런 큰딸 의선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58
3618 사랑하는 정의준, 정담에게 정성욱 08-19 76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