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9-08-12 18:27
사랑하는 엄마딸 서현아~
 글쓴이 : 이은우
조회 : 10  

우리딸~~사진보니 잘 지내고 있네~~ 주말에 전화를 엄마가 못 받아서 너무너무 아쉬웠어

그래도 잠깐 목소리라도 들을 수 있어서 다행이였지만...

아픈데 없이 잘 먹고 잘 자고 잘 지내고 있는거지? 엄마는 우리딸 잘 지내고 있을 거라 믿고 있거든~~^^

우리 딸 보내고 첫 주는 실감도 안나고 잠시 놀러 나간거 같고 그랬는데 항상 아침에 같이 출근하던 우리 딸자리가 너무

허전해서 우리딸이 아끼는 토순이를 엄마 옆에 앉혀서 출근 하고 있어~~ㅋㅋ 안전밸트도 꼭 해주고~

이런 글 쓰면 눈물날까 싶어 못 쓰고 있었는데 오늘 우리딸에 편지를 받고 이렇게 용기를 내보내~~

지금도 잘 하고 있겠지만 남은 시간도 잘 먹고 다치지 말고 건강하게 지내다가 주말에 엄마 아빠 만나자~

엄마는 잘때 서현이가 없어서 너무 허전하고 슬퍼~~그래서 밥풀이를 안고 자고 있지~~^^

나름 우리딸 향기가 나서 좋으네~~

엄마아빠는 항상 우리딸 응원하고 사랑하는 알지? 엄마아빠 떨어져서 조금 힘들 수도 있겠지만 씩씩하게 잘 지내고~

훈장님 말씀 잘 듣고 ~~

남은 시간 평생 간직할 좋은 추억 많이 만들고 주말에 만나~~사랑해 우리딸~~


 
 

Total 3,81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717    우리아들 하율^^♡ 공주도령서당 01-21 15
3716 사랑하는 내 아들 민재에게 송민재엄마 01-20 16
3715    사랑하는 내 아들 민재에게 공주도령서당 01-21 15
3714 우리아들 하율^^♡ 김경화 01-18 30
3713    우리아들 하율^^♡ 공주도령서당 01-21 10
3712 사랑하는 초현에게 이정은 01-16 26
3711    사랑하는 초현에게 공주도령서당 01-17 13
3710 내사랑 도연공주 소연공주~~^^ 고은별 01-16 20
3709    내사랑 도연공주 소연공주~~^^ 공주도령서당 01-16 16
3708 보고싶은아들 진현이맘 01-16 16
3707    보고싶은아들 공주도령서당 01-16 12
3706 사랑하는 아들 하율!! 박한경 01-15 12
3705    사랑하는 아들 하율!! 공주도령서당 01-16 11
3704 시우에게 이수정 01-15 11
3703    시우에게 공주도령서당 01-16 11
3702 사랑하는 아들 민재에게 송민재엄마 01-15 13
3701    사랑하는 아들 민재에게 공주도령서당 01-16 7
3700 사랑하는 아들 민재에게 송민재아빠 01-14 23
3699    사랑하는 아들 민재에게 공주도령서당 01-16 6
3698 이쁜 내아들 진현아. 진현맘 01-13 1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