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9-08-16 14:05
보고픈 아들 규빈아~♡
 글쓴이 : 심규빈엄마
조회 : 19  

사랑스런 내 아들 규빈아~

잘 지내고 있니?

 

사진으로나마 우리 아들이 어찌 지내는지 눈요기로 살짝 보지만 통화도 할수없고 엄마,아빠는 마냥 기다려야 하네..

오늘은 전화가 올 런지 기다려 봐야겠다. ^^

 

드디어 내일 규빈이를 만나러 서당으로 가네^^

내일 만나 얼굴을 보면 서당생활의 만족도를 알수 있겠지?

아침 잠이 많은 규빈이가 일찍 일어나

세안하고 운동도 하며 아침을 먹으니 거기선 꿀맛이겠지?

 

그 생활습관이 오래가면 좋겠다.(엄마의 바램^^;;)

 

남은 시간 서당에서의 생활 잘 마무리 하며 동생, 친구,형님들과 유종의 미를 잘 거두길 바래.

훈장님께도 감사한 마음 잘 전달하고^^

 

오늘도 씩씩하게 남은 하루 잘 보내고~

내 아들 심규빈 화이팅!!

 

내일보자~

아들 많이많이 사랑해♥

 

/ 내일 만나면 뽀뽀 많이 해죠~~~^^

 

 

 

 


 
 

Total 3,64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624 내 사랑 도율이에게 채수복 08-20 18
3623    내 사랑 도율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23
3622 엄마의 사랑스런 막내딸 의진에게 의선의진맘 08-20 17
3621    엄마의 사랑스런 막내딸 의진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10
3620 엄마의 사랑스런 큰딸 의선에게 의선의진맘 08-20 16
3619    엄마의 사랑스런 큰딸 의선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10
3618 사랑하는 정의준, 정담에게 정성욱 08-19 18
3617    사랑하는 정의준, 정담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16
3616 사랑하는 준, 담이에게 찬준담맘 08-19 15
3615    사랑하는 준, 담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18
3614 멋진 준규에게 준규맘 08-19 18
3613    멋진 준규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5
3612 멋진 준성이에게 준성맘 08-19 8
3611    멋진 준성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4
3610 이제 한밤~!! 우리 큰딸 근영이 보는날~!! 문종윤 08-16 11
3609 보고픈 아들 규빈아~♡ 심규빈엄마 08-16 20
3608 사랑하는 우리 비타민들 시은시겸 ♥♥♥ 시은시겸엄마 08-16 15
3607 우리딸시은이, 시겸이에게 시은,시겸아빠 08-16 8
3606 성민이 보아라~ 성민성현 08-16 12
3605 사랑하는 형우 재우 임정홍 08-16 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