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9-08-20 21:17
사랑하는 윤재에게
 글쓴이 : 신윤재
조회 : 48  

우리 아들~ 아빠야

 

새로운 친구들과 재밌게 잘 지내고 있지?

이번에 갔다온 아프리카도 그렇고 지금 윤재가 경험하고 있는 캠프도 그렇고

세상엔 우리 아들이 경험하지 못했던 낯설고 재미있는 것 들이 엄청 많단다.

지금 중요한건 윤재가 지금 경험하고 있는 상황을 즐기고 집중하는 거라고 아빠는 생각해

 

우리 아들 이번에 캠프 다녀오면 또 훌쩍 커서 형아가 되어있겠네

사랑해요 내 아들~

 

사랑하는 윤재~ 엄마야.

아직 캠프 일정의 반도 안 지났는데 우리 아들이 너무 보고 싶네.

캠프에서 좋은 거 많이 배우고 좋은 시간 보내고 와.

집에 오면 볼에 100번만 뽀뽀해도 되지?

아이 러뷰~

 


 
 

Total 3,72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721 고마운 아들~~민재에게 송민재엄마 01-23 3
3720 사랑하는 내아들 민재야~ 송민재아빠 01-21 9
3719    사랑하는 내아들 민재야~ 공주도령서당 01-21 7
3718 우리아들 하율^^♡ 김경화 01-21 8
3717    우리아들 하율^^♡ 공주도령서당 01-21 6
3716 사랑하는 내 아들 민재에게 송민재엄마 01-20 8
3715    사랑하는 내 아들 민재에게 공주도령서당 01-21 4
3714 우리아들 하율^^♡ 김경화 01-18 10
3713    우리아들 하율^^♡ 공주도령서당 01-21 4
3712 사랑하는 초현에게 이정은 01-16 9
3711    사랑하는 초현에게 공주도령서당 01-17 9
3710 내사랑 도연공주 소연공주~~^^ 고은별 01-16 7
3709    내사랑 도연공주 소연공주~~^^ 공주도령서당 01-16 11
3708 보고싶은아들 진현이맘 01-16 8
3707    보고싶은아들 공주도령서당 01-16 6
3706 사랑하는 아들 하율!! 박한경 01-15 9
3705    사랑하는 아들 하율!! 공주도령서당 01-16 7
3704 시우에게 이수정 01-15 8
3703    시우에게 공주도령서당 01-16 6
3702 사랑하는 아들 민재에게 송민재엄마 01-15 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