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9-08-20 22:13
엄마의 사랑스런 막내딸 의진에게
 글쓴이 : 공주도령서당
조회 : 7  

엄마의 사랑스런 막내딸 의진아!

 

막내딸! 도령서당에 두번째 보내는데도 엄마가 걱정이 돼.

하지만 엄마 막내딸이 의젓하게 잘 지내리라고 믿어.

 

지난번에 도령서당 갔을 때 그곳에서 이상하게 꿀잠 잤다고 말하는 의진이 말을 듣고

나이가 어리지만 잘 지내다 왔구나 싶었어.

 

모기 물리지 않도록 모기퇴치제 잘 뿌리고 다니고,

과잉치 수술때문에 입 속에 낀 것 이제 빼도 괜찮으니까  빼보고 괜찮으면 빼고 있어도 돼.  

 

엄마가 하늘만큰 땅만큼 사랑해! 

 

=============================================================

 

 

내가 첫번째로 좋아하는 어머니에게

어머니 안녕하세요? 저 의진이에요. 첫 번째에 서당에 갔을 대 저를 너무 보고싶어해서 우울하셨잖아요

그렇지만 지금은 언니, 오빠들과 재미있게 있어요.

그러니까 걱정하지 마시고 아버지랑 행복하게 잘 지내세요!

사랑해요 화이팅!


 
 

Total 3,64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624 내 사랑 도율이에게 채수복 08-20 14
3623    내 사랑 도율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18
3622 엄마의 사랑스런 막내딸 의진에게 의선의진맘 08-20 14
3621    엄마의 사랑스런 막내딸 의진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8
3620 엄마의 사랑스런 큰딸 의선에게 의선의진맘 08-20 13
3619    엄마의 사랑스런 큰딸 의선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8
3618 사랑하는 정의준, 정담에게 정성욱 08-19 16
3617    사랑하는 정의준, 정담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14
3616 사랑하는 준, 담이에게 찬준담맘 08-19 12
3615    사랑하는 준, 담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14
3614 멋진 준규에게 준규맘 08-19 14
3613    멋진 준규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4
3612 멋진 준성이에게 준성맘 08-19 6
3611    멋진 준성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8-20 3
3610 이제 한밤~!! 우리 큰딸 근영이 보는날~!! 문종윤 08-16 7
3609 보고픈 아들 규빈아~♡ 심규빈엄마 08-16 17
3608 사랑하는 우리 비타민들 시은시겸 ♥♥♥ 시은시겸엄마 08-16 10
3607 우리딸시은이, 시겸이에게 시은,시겸아빠 08-16 6
3606 성민이 보아라~ 성민성현 08-16 7
3605 사랑하는 형우 재우 임정홍 08-16 6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