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9-08-22 19:37
윤재야 잘 지내고 있지?
 글쓴이 : 신윤재
조회 : 174  

윤재야, 엄마아빠야. 잘 지내고 있니?

 

춘천, 대구가 아닌 완전히 다른 곳에서 이렇게 오래 있는 것 처음인 것 같네.

그래서인지 잘 지내는지 걱정도 되고, 더욱 더 보고 싶다.

윤재 엄마아빠가 여기에 쓰는 글 볼 수 있는거지?

컴퓨터 잘 못해도 답글 다는거 연습해보렴.

 

사진이 더 많이 올라와서 윤재 얼굴 많이 보고 싶은데 아쉽더라.

그리고 손편지는 못쓸것 같아.

집에서도, 회사에서도, 편지를 보낼 수 있는 우체국이 너무 멀어서 갈 시간이 없어...

하지만 윤재를 사랑하고 보고싶어하는 마음은 우주만큼인거 알지?

 

많이 보고 싶어. 토요일 오전에 데리러 갈께~~

사랑해요~

 


 
 

Total 3,86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861 보고싶은 우리아들 시후에게 시후엄마 18:25 2
3860    보고싶은 우리아들 시후에게 공주도령서당 18:53 3
3859 보고싶은 형아~~오빠~~~ 현수와지수 15:25 3
3858    보고싶은 형아~~오빠~~~ 공주도령서당 19:24 3
3857 세상에서 젤로 사랑하는 이모조카 종하야~~ 땡초이모가 14:43 5
3856    세상에서 젤로 사랑하는 이모조카 종하야~~ 공주도령서당 19:21 4
3855 사랑하는 서우야. . .♡♡♡ 최서우 12:44 5
3854    사랑하는 서우야. . .♡♡♡ 공주도령서당 19:20 4
3853 항상 듬직하고 사랑스러운 서우에게 공그리아빠 04:40 9
3852    항상 듬직하고 사랑스러운 서우에게 공주도령서당 19:18 6
3851 종하야 아빠야~ 종하 아빠 00:57 6
3850    종하야 아빠야~ 공주도령서당 18:58 3
3849 집돌이 박도준 보시오 도준 아빠 00:05 8
3848    집돌이 박도준 보시오 공주도령서당 19:10 4
3847 사랑하는 우리 현웅아~~ 현웅이엄마 08-05 3
3846    사랑하는 우리 현웅아~~ 공주도령서당 19:04 3
3845 듬직한 우리 아들 건우야~ 윤건우엄마 08-05 7
3844    듬직한 우리 아들 건우야~ 공주도령서당 18:55 2
3843 서현아~~♡♡ 김서현엄마 08-05 4
3842    서현아~~♡♡ 공주도령서당 18:47 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