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9-08-23 09:08
사랑하는 준담에게
 글쓴이 : 공주도령서당
조회 : 18  

걱정과 보고품의 시간이 지나 화요일에 우리 사랑하는 준담에게 답장도 오고 사진도 보니 엄마는 눈물이 울컥했단다.

사진속 너희들 모습이 너무 행복해 보여서 마음이 놓이기도 했고~~

 

제기차는 모습, 치자물들이기 하는 모습, 수영하는 모습 너무 행복하고 즐거운 추억을 만드는 시간을 보내고 있어서 보는 엄마도 행복했단다.

 

준담아~~이제 이틀밤만 자면 우리 가족이 모두 모이게 되는구나

우리 준담이가 일주일동안 즐겁고 행복한 추억 많이 만들었을 것이라 믿고

엄마는 우리 준담이 좋아하는 맛있는 음식 준비해서 기다리고 있을께~~

또 우리 준담이에게 예쁜 미소 많이 보여줄께^^

 

사랑한단다 우리 아들 딸

                                          

============================================================

정의준

엄마 저도 어마를 빨리 보고 싶어요. 하루만 지나고 나서 뵈요. 그 다음 빨리 맛있는 음식과 수영을 하고 싶어요. 빨리 만나요. 사랑해요



정담

저도 빨리 엄마, 아빠, 큰오빠, 할머니 , 할아버지 모두다 보고싶어요. 엄마 사랑해요~~


 
 

Total 3,64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644 주말에 데리러 갈게 의준이 담이야 정성욱 08-22 41
3643    주말에 데리러 갈게 의준이 담이야 공주도령서당 08-23 48
3642 윤재야 잘 지내고 있지? 신윤재 08-22 35
3641    윤재야 잘 지내고 있지? 공주도령서당 08-23 32
3640 사랑하는 준담에게 찬준담맘 08-22 39
3639    사랑하는 준담에게 공주도령서당 08-23 19
3638 사랑하는 우리 아들 서진율 보고 싶다. 진율 아빠 08-22 31
3637    사랑하는 우리 아들 서진율 보고 싶다. (1) 공주도령서당 08-23 28
3636 요미요미요미쮸 ~~윤후에게 윤후맘 08-21 25
3635    요미요미요미쮸 ~~윤후에게 공주도령서당 08-23 21
3634 사랑하는 준규에게~ 준규맘 08-21 25
3633    사랑하는 준규에게~ 공주도령서당 08-23 23
3632 사랑하는 준성이에게~ 준성맘 08-21 263
3631    사랑하는 준성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8-23 20
3630 나의 보물 사랑하는 인호에게 김상미 08-21 23
3629    나의 보물 사랑하는 인호에게 공주도령서당 08-23 19
3628 유나, 제인아 잘지내지? 유나 제인 아빠 08-21 25
3627    유나, 제인아 잘지내지? 공주도령서당 08-23 17
3626 사랑하는 윤재에게 신윤재 08-20 26
3625    사랑하는 윤재에게 공주도령서당 08-23 2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