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20-02-09 20:54
사랑하는 나의 아들 단결아.
 글쓴이 : 공주도령서당
조회 : 35  
사랑하는 나의 아들 단결아.
공주에 있는 서당마을에 가서 지내고
있다는 소식을 엄마에게 전해들었다.
아빠가 외국에 있어 우리 단결이 잘 
챙겨주지도 못해서 아빠는 항상 단결이한테
미안하구나.
그래도 우리단결이가 엄마말씀도 잘듣고
그렇게 서당에가서 많은것을 배우고
엄마와 떨어져 지내고 있다는 것을보고
아빠는 우리단결이가 너무도 자랑스럽고
사랑스럽단다.
사랑하는 아들 단결아.
아빠가 한국에 갈때까지 단결이가
엄마도 지켜주고 동생 민솔이도
잘 챙겨주길 바란다.
거기 서당에서 많은것을 배우고
친구들도 많이사귀고 건강하게
지내다가 집에 돌아오길 바란다.
단결아 아빠가 한국갈때 우리단결이줄
멋진 선물가져갈테니 기대하렴.
단결아 아빠가 사랑한다. 화이팅~

============================================

아빠 집에 돌아가서 아빠 엄마 말 잘 듣고 열심히 생활 할께요
아빠가 없어도 제가 엄마랑 민솔이 잘 지킬꺼에요 사랑해요
선물 기대할께요~~~


 
 

Total 3,87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813 용감한 강태율 !! 조향미 02-21 173
3812    용감한 강태율 !! 공주도령서당 02-24 98
3811 아들! 도율아! 채수복 02-21 100
3810    아들! 도율아! 공주도령서당 02-24 92
3809 이쁘고 사랑스러운 건하^^ (1) 김경희 02-20 105
3808 이서준에게 이서윤 02-20 84
3807    이서준에게 공주도령서당 02-20 91
3806 보고싶은 준하야~~ 이윤미 02-20 87
3805    보고싶은 준하야~~ 공주도령서당 02-20 84
3804 우리집 보물 2호기 민규^^ 민규맘 02-20 84
3803    우리집 보물 2호기 민규^^ 공주도령서당 02-20 97
3802 선물 같은 내 아들! 소중한 보물 주찬아! (1) 재운이 02-19 107
3801    선물 같은 내 아들! 소중한 보물 주찬아! 공주도령서당 02-20 95
3800 씩씩한 태율이에게 조향미 02-19 87
3799    씩씩한 태율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2-20 91
3798 도율아 사랑해!!! 채수복 02-18 92
3797    도율아 사랑해!!! 공주도령서당 02-20 74
3796 사랑하는 우리 공주 정원. 정인이에게 이인규이순주 02-18 77
3795    사랑하는 우리 공주 정원. 정인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2-18 64
3794 엄마 아빠의 희망인 소중한 아들 주찬아! 재운이 02-17 7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