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20-02-20 19:39
선물 같은 내 아들! 소중한 보물 주찬아!
 글쓴이 : 공주도령서당
조회 : 70  

엄마 아빠의 소중한 보물 주찬아!

 

우리 아들이 입소 한지 엊그제만 같은데 우리 아들이 그곳에서의 생활이 아쉽게도

며칠만 남겨 놓고 있네요~^^

유튜브라는 못된 친구로 인해 엄마와 아들이 서로 힘들어하여 방학 동안 조금 떨어져

지내면서 아들과 엄마의 소중함을 느껴보는 것도 좋을 것 같아 내린 결정이

지금에 와서 생각해보니 엄마는 참 잘했다는 느낌이 드네~^^

잠시 떨어져 있는 동안 내 아들이 얼마나 소중하고

멋진 아들이라는 것을 엄마가 알게 된 것 같아~^^

사랑하는 우리 아들 주찬아!

엄마가 항상 주찬이를 많이 생각하고 많이 사랑하는 것에 대하여 알지요?

요즘 엄마가 연말정산 법인세 신고 기간이라 많이 바쁘지만 주찬이가 돌아오면

고모와 우리 가족 여행을 떠나려고 신종코로나19로 멀리는 못가고

주찬이가 좋아하는 곳에 예약도 다 해놓았어~^^

우리 가족 모든 일들 다 내려놓고 함께 즐거운 여행을 떠나 신나게 놀아 보아요~^^

주찬이가 어느새 자라서 엄마, 아빠를 떠나 도령서당이라는 곳에 가게 되어

서로의 마음을 알아가는 계기가 되었고 주찬이에게 편지를 쓸 수 있는

이 순간이 있어 엄마는 너무 행복하단다~^^

사랑하는 내 아들 주찬아!

집으로 돌아와서 엄마, 아빠, 주찬이와 함께 사는 동안

건강한 가정!

행복한 가정!

웃음이 떠나지 않는 가정!

축복이 넘치는 가정!

천국을 이루는 가정이 되도록 우리 함께 노력하며 2학년을 향해 달려볼까요?

 

오늘도 긍정적인 마인드로 즐거운 마음가짐으로 형, 누나, 친구들과

사이좋게 맘껏 뛰어놀고 멋진 내 아들로 돌아오길 기도하며

도령서당에서의 마지막 편지를 보냅니다~^^

 

                                                        2020219()

                        소증한 내 아들을 마니마니 사랑하는 엄마와 아빠가~

================================================================

 

음~~~엄마~ 훈장님 말씀 잘 듣고 토요일에 갈께요

그리고 예사님 말씀도 잘듣고 밥도 안남기고 잘먹고 있다고 칭찬도 들었어요~

도령서당 갔다오면 여행간다했던거 맞죠? 여행 기대되요~~

엄마 사랑해요 토요일에 뵈요~

 


 
 

Total 3,81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817 보고싶은 태율이에게 조향미 02-25 101
3816    보고싶은 태율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2-27 131
3815 도율이에게~! 채수복 02-24 104
3814    도율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2-27 114
3813 용감한 강태율 !! 조향미 02-21 123
3812    용감한 강태율 !! 공주도령서당 02-24 74
3811 아들! 도율아! 채수복 02-21 81
3810    아들! 도율아! 공주도령서당 02-24 71
3809 이쁘고 사랑스러운 건하^^ (1) 김경희 02-20 87
3808 이서준에게 이서윤 02-20 70
3807    이서준에게 공주도령서당 02-20 69
3806 보고싶은 준하야~~ 이윤미 02-20 67
3805    보고싶은 준하야~~ 공주도령서당 02-20 64
3804 우리집 보물 2호기 민규^^ 민규맘 02-20 66
3803    우리집 보물 2호기 민규^^ 공주도령서당 02-20 66
3802 선물 같은 내 아들! 소중한 보물 주찬아! (1) 재운이 02-19 83
3801    선물 같은 내 아들! 소중한 보물 주찬아! 공주도령서당 02-20 71
3800 씩씩한 태율이에게 조향미 02-19 68
3799    씩씩한 태율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2-20 68
3798 도율아 사랑해!!! 채수복 02-18 75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