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4-07-31 09:08
(엄태빈) 보고 싶은 태빈이에게
 글쓴이 : 박옥희
조회 : 2,703  
벌써 도령서당에서 보내는 넷째날이구나.
태빈이가 가고 싶다고 해서 결정을 내리긴 했지만 아는 사람도 없는 곳에서 스스로 챙겨가며 잘 지낼 수 있을지 걱정을 많이 했거든. 그런데 선생님 말 들어보니 밥도 잘 먹고 씩씩하게 지내고 있는 것 같아서 태빈이가 얼마나 대견하고 자랑스러운지 모른단다.
집에서는 태빈이가 새로운 일이나 조금 어려운 일에 부딪혔을 때 시도도 안 해보고 못 한다고 하는 경우가 많았는데 이제 보니 우리 태빈이 안에 무엇이든 잘 할 수 있는 에너지가 많이 숨겨져 있었다는 생각이 드는구나. 
태빈아, 태빈이 안의 무한한 에너지를 믿고 자신감을 가지면 뭐든지 다 잘 하게 될 수 있을거야. 태빈이를 믿고 응원하는 엄마 아빠도 있으니 걱정하지 말고.  우리 가족 모두 힘내자!
토요일에는 엄마 아빠가 도령서당으로 갈게~ (길이 막히지 않이야 늦지 않게 도착할텐데.. )

박옥희 14-07-31 09:23
답변 삭제  
태빈아 약 날마다 하나씩 먹었으면 이제 두 개 남았을거야. 내일이랑 모레만 먹으면 할머니네 집으로 갈 거니까.
 
 

Total 3,64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564 사랑하는 엄마보물 재민아~ (1) 재민 02-27 3485
563 연재 원준 원재야~~~ 연재네맘 02-27 2559
562 멋진아들 수호야...토욜 보자...사랑해^^ 수호천사 02-26 2758
561 사랑하는 아들 준수에게 박준수 02-26 2670
560 승현이에게 최유리 02-26 2672
559    승현이가 누나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685
558 토요일을 기다리는 아빠~ 윤수.경수아빠 02-26 2621
557    아버지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685
556 사랑하는 엄마보물 재민아~ 재민 02-26 2754
555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714
554 사랑하는 선우에게 유선우 02-26 2622
553    부모님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583
552 운도, 운걸 좋은하루보내^^~ 송경아 02-26 2550
551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154
550 현우에게 엄마가~ 심효순 02-25 2764
549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546
548 민경아~ 민혁아~ 아빠다 민경이 민혁이 … 02-25 2808
547    아버지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796
546 사랑하는 동욱이에게 동욱아빠 02-25 2779
545    동욱이가 아버지에게 공주도령서당 02-25 2221
   151  152  153  154  155  156  157  158  159  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