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4-08-01 06:27
보고 또 보고싶은 은해♡
 글쓴이 : 박은해
조회 : 2,755  
우리은해 조금있으면 일어날 시간이네.
엄마는 5시쯤 눈을떠서 엎치락뒤치락 쓰잘데기없는 물건들 
정리한다구 이것저것 만져보다가 또다시 눈에띄는건 우리 은해가
가져다놓은 작은 물건들이 눈에 띈다....
이게 뭐라구 자꾸 주어오냐구 야단치던 생각에 목이메어와..
그냥 둘걸 며칠 지나면 있는지도 없는지도 모를때 정리하면될걸...
우리은해 그곳에 보내구 엄마가 배워간다.
태풍이온다구하는데 아무쪼록 건강하게 아프지도말구
많이웃구 추억 많이 만들어.
오늘하루도 열심히 생활해보자.
보구싶구 사랑한다 우리은해.♡♡♡
 


 
 

Total 3,64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564 사랑하는 엄마보물 재민아~ (1) 재민 02-27 3485
563 연재 원준 원재야~~~ 연재네맘 02-27 2559
562 멋진아들 수호야...토욜 보자...사랑해^^ 수호천사 02-26 2758
561 사랑하는 아들 준수에게 박준수 02-26 2670
560 승현이에게 최유리 02-26 2672
559    승현이가 누나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685
558 토요일을 기다리는 아빠~ 윤수.경수아빠 02-26 2621
557    아버지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685
556 사랑하는 엄마보물 재민아~ 재민 02-26 2754
555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714
554 사랑하는 선우에게 유선우 02-26 2622
553    부모님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583
552 운도, 운걸 좋은하루보내^^~ 송경아 02-26 2550
551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154
550 현우에게 엄마가~ 심효순 02-25 2764
549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546
548 민경아~ 민혁아~ 아빠다 민경이 민혁이 … 02-25 2808
547    아버지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796
546 사랑하는 동욱이에게 동욱아빠 02-25 2779
545    동욱이가 아버지에게 공주도령서당 02-25 2221
   151  152  153  154  155  156  157  158  159  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