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4-08-03 10:31
아빤 창우가 너무 보고싶단다..
 글쓴이 : 송창우
조회 : 2,547  

어제 아빠가 창우 전화받고 깜짝 놀랐어....

너무나 차분하고 어른스러워 진 것 같아....

아빠 생각엔 힘들다고 떼쓰고 투정도 부릴 줄 알았는데... 아침에 일어나기 힘들어 했는데 아빠보다도 이른 시간에

일어나고 식사도 잘 하고 있다니 아빤 맘이 너무 좋아진 것 같아. 

 

창우가 없는 집에서는 엄마와 아빠가 동키~~~ 테이스티~~ 하면서 창우 흉내내면서 창우를 그리워하고 있단다..

우리 창우가 막상 집에 없으니 집이 텅 비어 있는 것 같아... 누나도 심심해 하고 창우를 보고싶어 한단다....

 

창우야.... 건강하고....잘 지내렴....또 연락할께.....


 
 

Total 3,61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570 사랑한다.보고싶다~~~울 아들 박진수 07-27 1947
569    진수가 공주도령서당 07-28 1941
568 오늘 아침..~ 조순미 07-27 1962
567    용신이가 보고싶은 엄마께 (1) 공주도령서당 07-28 2026
566 사랑하는 우진아~ 정우진맘 05-07 2617
565 보고싶은 서우야~ 서우맘 05-02 2687
564 사랑하는 엄마보물 재민아~ (1) 재민 02-27 3481
563 연재 원준 원재야~~~ 연재네맘 02-27 2553
562 멋진아들 수호야...토욜 보자...사랑해^^ 수호천사 02-26 2755
561 사랑하는 아들 준수에게 박준수 02-26 2667
560 승현이에게 최유리 02-26 2671
559    승현이가 누나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684
558 토요일을 기다리는 아빠~ 윤수.경수아빠 02-26 2621
557    아버지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684
556 사랑하는 엄마보물 재민아~ 재민 02-26 2753
555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712
554 사랑하는 선우에게 유선우 02-26 2621
553    부모님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581
552 운도, 운걸 좋은하루보내^^~ 송경아 02-26 2550
551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2-26 2151
   151  152  153  154  155  156  157  158  159  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