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4-07-29 16:30
울 아들 사랑해
 글쓴이 : 유서영
조회 : 2,699  

사랑하는 아들  한빈아! 

 

잘지내고 있지?  엄마는 널 보내고 걱정이 많다  우리아들이 밥은 잘먹는지 또 친구들과는 사이좋게 보내는지 엄청 많이 걱정되고 엄청 보고싶다.  하지만 우리아들은 서당에서도 씩씩하게 훈장님 말씀 잘듣고 열심히 땀흘리고 있을것이라고 생각한다

오늘도 엄마는 우리 아들 방을보면서 인사를 햇다  아들  지금쯤이면 서당에서 일어나서 양치를 하고 있겠지???  하며  혼자 말을 해본다.  아들 엄마가 우리 아들을  얼마나 사랑하고 보고싶어하는줄 알지?  엄마는 한빈이가   마음이 강한 아들이 되었으면한다  항상  따뜻하고  사랑스러운 아들이 되길 기도한다.   즐겁고  재밌있게 보내길 바란다.  사랑해 


최한빈 14-07-30 20:35
답변 삭제  
엄마 저여기에서 잘지내고있으니까 걱정마시고
푹주무세요 토요일아침에 갈게요
그럼안녕히주무세요
 
 

Total 3,64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4 하이~ 유정(이유정) (1) 엄마아빠 07-30 2600
43 사랑하는 우리 이쁜 아들 길호에게 (1) 이길호 07-29 2796
42 에너자이저 도현 보시오 (1) 김도현 07-29 2708
41 소중한 현규 유진 (3) 상병규 07-29 2938
40 사랑하는승현 예은이에게 (1) 김승현김예은 07-29 2712
39 넘버원. 민준이에게(두번째 편지입니다.) (1) 김봉순 07-29 2374
38 이령아, 현승아 강인숙 07-29 2750
37 한빈아. 엄마가. 미안해 (1) 유서영 07-29 2474
36 윤기야~~~ (1) 김은주 07-29 2822
35 사랑하는 딸 미리에게... (1) 깍두기 07-29 2669
34 우리 도헌이 에게 (1) 이도헌 07-29 2951
33 우리 언니 언니에게~ (2) 이가연 07-29 2535
32 울 아들 사랑해 (1) 유서영 07-29 2700
31 사랑하는 시현아 (1) 노시 07-29 2684
30 대견한 재화니 (1) 강재옥 07-29 2589
29 우리딸 윤지야~~ (1) 이진이 07-29 2641
28 사랑하는 나의 공주님!(이유정) (1) 엄마아빠 07-29 2955
27 (엄태빈) 사랑하는 우리 딸 태빈이에게 (1) 박옥희 07-29 3010
26 소중한 내 아들. 사랑하는 영현아 (1) 이지영 07-28 2737
25 사랑하는 윤기야 (1) 김은주 07-28 2786
   181  182  1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