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5-01-19 09:34
보고싶은 영재에게
 글쓴이 : 찐빵
조회 : 2,659  

안녕 영재

외국여행 제외하고 아빠 엄마 곁을 제일 많이 떠나있는 시간인 것 같다.

아빠 엄마 형아도 영재가 없으니까 심심하고 많이 보고 싶단다.

지난 11일 일요일 영재를 도령서당에 내려놓고 온날 저녁때부터 엄머는 영재가 보고싶다고 이야기하고 형아도 심심하다고 했지. 아빠 또한 이런저런 걱정이 많았는데 사진에 올라온 영재 모습을 보니 점점 잘 적응하고 표정도 밝아 지는 것 같아 마음이 놓인다. 

영재야 작년에 안좋았던 일들은 도령서당에서 다 잊어버리고 새롭게 올해를 시작해 보자

아빠 엄마도 많이 변하도록 노력 할께.

남은 시간동안 좋은 친구들과 동생들도 많이 사귀고 즐겁게 잘 지내리라 믿는다.

영재야 사랑해.

 


 
 

Total 3,15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8 자랑스러운 내동생동규 동규누나 01-21 2451
457 사랑하는 내아들 동규에게~ 동규맘 01-21 2410
456    동규가 어머니에게 (2) 공주도령서당 01-24 2301
455 사랑하는 우리아들 준기에게 민준기 01-21 2494
454    준기가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1-24 2146
453 장한 아들 종민이에게 김윤기 01-20 2386
452    종민이가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1-24 2180
451 보고싶은 승연이에게 승연아빠 01-20 2292
450    승연이가 사랑하는 아버지에게 공주도령서당 01-20 2718
449 호연이가 사랑하는 어머니 아버지 형아에게 공주도령서당 01-20 2549
448    호연이가 사랑하는 어머니 아버지 형아에게 강진영 01-23 2141
447 우리아들 주환이~ 김주환 01-20 2346
446    우리 아들 주환이가 사랑하는 어머니 아버지에게 공주도령서당 01-20 2368
445 잘 지내고 있지? 예준맘 01-19 2741
444    예준이가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1-20 2335
443 보고싶은 영재에게 찐빵 01-19 2660
442    영재가 보고싶은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1-20 2437
441 자랑스러운 아들 이종민 이종민 01-16 2379
440    자랑스러운 아들 종민이가 자랑스러운 아버지에게 공주도령서당 01-20 2071
439 사랑하는 승연아~~~~ 백승연 01-16 2195
   131  132  133  134  135  136  137  138  139  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