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5-01-19 09:34
보고싶은 영재에게
 글쓴이 : 찐빵
조회 : 2,696  

안녕 영재

외국여행 제외하고 아빠 엄마 곁을 제일 많이 떠나있는 시간인 것 같다.

아빠 엄마 형아도 영재가 없으니까 심심하고 많이 보고 싶단다.

지난 11일 일요일 영재를 도령서당에 내려놓고 온날 저녁때부터 엄머는 영재가 보고싶다고 이야기하고 형아도 심심하다고 했지. 아빠 또한 이런저런 걱정이 많았는데 사진에 올라온 영재 모습을 보니 점점 잘 적응하고 표정도 밝아 지는 것 같아 마음이 놓인다. 

영재야 작년에 안좋았던 일들은 도령서당에서 다 잊어버리고 새롭게 올해를 시작해 보자

아빠 엄마도 많이 변하도록 노력 할께.

남은 시간동안 좋은 친구들과 동생들도 많이 사귀고 즐겁게 잘 지내리라 믿는다.

영재야 사랑해.

 


 
 

Total 3,84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647    사랑하는 아빠 공주도령서당 07-31 1861
646 보고싶은 홍열이에게 홍열맘 07-30 2031
645    보고싶은 홍열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7-31 1943
644 너무나 사랑하고 보고싶은 민경 민지씨~~~ 엄마야^^ 이지수 07-30 2025
643    그리운 엄마 (1) 공주도령서당 07-31 1930
642 사랑하는 민경민지야'''' 송성문 07-30 1901
641    그리운 아빠 (1) 공주도령서당 07-31 1791
640 보고싶은 아들 기택 김기택 07-30 1939
639    보고싶은 엄마~ 공주도령서당 07-30 1751
638 자민아~보고싶어~ 조민정 07-29 1928
637    보고싶은 민정이에게 공주도령서당 07-30 1866
636 벌써 수요일~~ 김영신엄마 07-29 1891
635    보고싶은 가족 공주도령서당 07-31 2099
634 은요님..... 변희영 07-29 1865
633    보고싶은 엄마에게 공주도령서당 07-31 1997
632 정후에게 서경연 07-29 1966
631    사랑하는 어머니 공주도령서당 07-31 2129
630 강민에게 서경연 07-29 2003
629    보고싶은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7-31 2219
628 승민에게 서경연 07-29 2016
   161  162  163  164  165  166  167  168  169  1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