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5-01-27 23:05
눈물나게 보고싶은 딸채은아..
 글쓴이 : 채은맘,,
조회 : 2,644  

너무너무 보고싶은 내딸 채은아..

아픈데 없이 잘잇니?

잘먹고 잘자고 불편한건 없는지...

하루에도 몇번씩 궁금하고 답답하다 엄마는...

그래도 꾹 참고 금요일만 손꼽아 기다리고 잇어.

우리딸..하루라도 빨리 보고싶어서 엄마 금요일에 가려고해..

남은 3일 아프지 말고 잘 지내고 만나자.

엄만 채은이 너무너무 자랑스럽고 대견해...

참..누리도 잘 잇어..채은이가 없어서 풀죽어잇는데.누리도 채은이가

어디갓나 하는거 같아...엄마가 잘보고잇을께..

사랑하는 채은아...

엄마딸 채은이...

엄마가 사랑한다.


 
 

Total 3,64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504 To.건우 From.건우누님 수건맘 01-28 2421
503    To.건우 From.건우누님 도령서당 01-29 2035
502 건우야 아빠다~ 수건맘 01-28 2595
501    건우야 아빠다~ (1) 도령서당 01-29 2591
500 보고싶은 딸 채은아.. 채은맘. 01-28 2357
499    보고싶은 딸 채은아.. 도령서당 01-29 2034
498 사랑하는 채원아~~ 채원맘 01-28 2499
497    사랑하는 채원아~~ 도령서당 01-29 2004
496 건우야~~싸랑해 수건맘 01-28 2512
495    건우야~~싸랑해 도령서당 01-29 1964
494 눈물나게 보고싶은 딸채은아.. 채은맘,, 01-27 2645
493    눈물나게 보고싶은 딸채은아.. 도령서당 01-28 2045
492 너무보고싶은 채원아~ 채원맘 01-27 2656
491    너무보고싶은 채원아~ 도령서당 01-28 2078
490 무지무지 보고싶은 아들 찐빵 01-27 2319
489    무지무지 보고싶은 아들 도령서당 01-27 2151
488 완소윤한, 김혜정 01-27 2416
487    완소윤한, 도령서당 01-27 2047
486 내사랑 윤한이에게, 김혜정 01-26 2268
485    내사랑 윤한이에게, 도령서당 01-27 2113
   151  152  153  154  155  156  157  158  159  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