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5-02-24 01:59
사랑하는 딸 민경 , 사랑하는 아들 민혁 이에게
 글쓴이 : 혜숙
조회 : 2,360  

집이 너무 조용하구나.

민경이,민혁이의  시끌시끌한 목소리가 들리던 집이  참으로 조용하구나.

밤에는 더욱 더 생각이 나네 .

너희들도 그럴지 모르겠네 엄마의 시끌시끌한 잔소리가 그리울까? 잠잘때 엄마 아빠 생각 많이 하니?

벌써 부터 보고싶네 1주일이 빨리 안가는 기분이야

 

하지만 서당에서 예절교육잘 받고 있는 모습을 , 친구들과 사이좋게 지내는 모습, 일정표를 보면서 지금 시간에는 무엇을 하고 있을까  상상을 해봐

 

밥도 잘먹고 잠도 잘자고 친구 동생과도 잘 지내고 있으리라 생각해

 

아빠는 너희들이 너무 재미있게 지내고 있을거라구 걱정말라고 하네

 

엄마도 민경이 민혁이가  서당에서 예절교육 잘 받고  더 멋있는 딸과아들이 되리가 믿어

지금 이 시간이 민경이 민혁이 인생에서 소중한 추억이 되길 바래

 

사랑스럽고 소중한 민경아 사랑해 ~

사랑스럽고 소중한 민혁아 사랑해 ~

 

씩씩하게 1주일 잘 보내고 토요일날 만나 ~

 

 

  


 
 

Total 3,64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04    엄마 아빠가 유리에게 공주도령서당 12-30 2981
1003 사랑하는 엄마아들 건우에게 건우엄마 12-29 2633
1002    사랑하는 엄마아들 건우에게 공주도령서당 12-29 2703
1001 사랑하는우리딸 혜연아 혜연이엄마 12-29 2635
1000    사랑하는우리딸 혜연아 공주도령서당 12-29 2882
999 멋진아들 박광현 폭풍쟈칼 12-29 2929
998    멋진아들 박광현 공주도령서당 12-29 2782
997 보고싶은 도영이에게... 도영맘 12-28 2844
996    보고싶은 도영이에게... 공주도령서당 12-29 3014
995 세상에 가장 소중한 세현이에게 짱구맘 12-28 2882
994    예절학교에서 짱구 세현이가 공주도령서당 12-29 2775
993 주원이를 서당에 보내고... 주원맘 12-27 2672
992    주원이를 서당에 보내고... (4) 공주도령서당 12-29 2932
991 환이와 원이에게 강성현 12-27 2559
990    환이와 원이에게 공주도령서당 12-29 3088
989 사랑하는 현진아 아이셋맘 12-16 2702
988 보고싶은 현진아 아이셋맘 10-05 2717
987 윤수에게 윤수엄마 08-20 2662
986    보고싶은 부모님께 공주도령서당 08-20 2716
985 창민연정에게~ 창민연정맘 08-20 2706
   131  132  133  134  135  136  137  138  139  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