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5-07-29 17:05
벌써 수요일~~
 글쓴이 : 김영신엄마
조회 : 1,864  

일요일 입소후부터 수요일..벌써 4일째네...

계획표가 있으니 짐작은 하고 있지만.  

우리 영신이 당근 잘하고 있다 생각하지만.. 그래도 조금은~~ 궁금해진다.

천둥,번개에 갑자기 내리는 소나리. 영신이가 재미있어하는 최적의 환경이야.ㅎㅎ 더군다나 하늘과 가까운 도령서당이잖아..

어제 밤에도 비가 엄청 쏟아지던데 귀신놀이 안했나 모르겠다...ㅋㅋㅋㅋ

서진이는 점점 더 어려지네.. 오늘은 아침에 일어나더니

"기운이 하나도 없어, 밥을 먹고 싶지만 ..에휴....잘 안돼" 그러더라구..

그래서 "그럼, 서진아 방에가서 조금 누워있다가 나와.. 밥 안먹고 과일만 먹고 가도 되."

했더니.. 다시 한숨을 쉬는 거야... 그래서..엄마가

"서진 설마 먹여달라는건 아니지?" 했더니 씨익 웃으며 고개를 끄덕끄덕..

에공.. 울서진이.. 누나가 없으니 점점 더 어려지고 있어.....^^;;;;

그리고 영신아 사건 발생..~~!!!!

글쎄 엄마가 말이야..오늘 아침 급히 출근하느라 대문을 활짝 열어놓고 출근했다는 사실..허걱..!!

택배아저씨가 알려줘서 4층 이모한테 얘기해서 다시 닫긴했는데... 이런~~..영신이가 없으니 엄마도 정신이 없나봐...앙~~~~.. 울집..든든이 영신...아빠도 그런얘길하더라.. 영신이가 있어야 이런거 다 정리하는데... 안심되고...ㅋㅋㅋㅋ .....영신이 잔소리???가 조금은 듣고 싶다...ㅎㅎㅎㅎㅎ

남은 날들... 잘 지내고....


 
 

Total 3,72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721    사랑하는 엄마에게 공주도령서당 08-05 1990
720 사랑하는 조하은 ^^ 하은 08-04 1930
719    사랑하는 아빠께 (1) 공주도령서당 08-04 1900
718 개구쟁이 유상,유진에게 최유상,유진 08-04 1962
717 어른이 되고 있을 서현이에게 서현맘 08-04 1893
716    사랑하는 엄마에게 공주도령서당 08-04 1952
715 인기스타김승연 김승연 08-04 1924
714    인기스타김승연 공주도령서당 08-04 1908
713 사랑하는 창민이게게 창민엄마 08-03 1918
712 재윤 손편지 잘 받았다. 조재윤엄마 08-03 1882
711    사랑하는 부모님에게 공주도령서당 08-04 1888
710 반짝이는 엄마별 은요야^^ 변희영 08-03 1704
709    사랑하는 엄마에게 공주도령서당 08-04 1915
708 성재에게 홍성재 08-03 1917
707    사랑하는 엄마에게 공주도령서당 08-03 1729
706 성우, 준오야~~~ 준오성우맘 08-03 1865
705    사랑하는 부모님 공주도령서당 08-03 1746
704 사랑하는 홍열이에게 홍열맘 08-03 1873
703 멋진왕자님 윤병열 공주 08-03 1720
702    사랑하는 부모님 공주도령서당 08-03 1786
   151  152  153  154  155  156  157  158  159  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