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5-07-29 17:05
벌써 수요일~~
 글쓴이 : 김영신엄마
조회 : 1,891  

일요일 입소후부터 수요일..벌써 4일째네...

계획표가 있으니 짐작은 하고 있지만.  

우리 영신이 당근 잘하고 있다 생각하지만.. 그래도 조금은~~ 궁금해진다.

천둥,번개에 갑자기 내리는 소나리. 영신이가 재미있어하는 최적의 환경이야.ㅎㅎ 더군다나 하늘과 가까운 도령서당이잖아..

어제 밤에도 비가 엄청 쏟아지던데 귀신놀이 안했나 모르겠다...ㅋㅋㅋㅋ

서진이는 점점 더 어려지네.. 오늘은 아침에 일어나더니

"기운이 하나도 없어, 밥을 먹고 싶지만 ..에휴....잘 안돼" 그러더라구..

그래서 "그럼, 서진아 방에가서 조금 누워있다가 나와.. 밥 안먹고 과일만 먹고 가도 되."

했더니.. 다시 한숨을 쉬는 거야... 그래서..엄마가

"서진 설마 먹여달라는건 아니지?" 했더니 씨익 웃으며 고개를 끄덕끄덕..

에공.. 울서진이.. 누나가 없으니 점점 더 어려지고 있어.....^^;;;;

그리고 영신아 사건 발생..~~!!!!

글쎄 엄마가 말이야..오늘 아침 급히 출근하느라 대문을 활짝 열어놓고 출근했다는 사실..허걱..!!

택배아저씨가 알려줘서 4층 이모한테 얘기해서 다시 닫긴했는데... 이런~~..영신이가 없으니 엄마도 정신이 없나봐...앙~~~~.. 울집..든든이 영신...아빠도 그런얘길하더라.. 영신이가 있어야 이런거 다 정리하는데... 안심되고...ㅋㅋㅋㅋ .....영신이 잔소리???가 조금은 듣고 싶다...ㅎㅎㅎㅎㅎ

남은 날들... 잘 지내고....


 
 

Total 3,86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861 원예사님..... (1) 변희영 08-10 2599
860 우리손자 상호야... 남상호할아버지 08-09 2547
859    사랑하는 할머니 할아버지 공주도령서당 08-11 2264
858 기특하고,대견스런 유상이! 최 유상 08-09 2632
857    보고싶은 아빠 공주도령서당 08-11 2746
856 이쁘고 잘난 우리 아이들 서연유찬파파 08-09 2391
855    아빠에게 공주도령서당 08-11 2322
854 사랑하는 유리에게 한유리맘 08-09 2717
853    사랑하는 엄마 공주도령서당 08-11 2690
852 사랑하는 서연이와 유찬이를 보내고... 서연유찬맘 08-09 2682
851    우리가 공주도령서당 08-11 2325
850 사랑스런 딸 서미에게 서미창하준하맘 08-09 2635
849    우리 엄마에게 공주도령서당 08-09 2191
848 사랑하는 창민에게. 창민엄마 08-09 2558
847    사랑하는 엄마 공주도령서당 08-09 2679
846 사랑하는 울아들 우림이에게 우림엄마 08-09 2588
845    사랑하는 엄마 공주도령서당 08-10 2261
844 사랑하는 아들...남상호 남상호아빠 08-08 2936
843    사랑하는 아빠 공주도령서당 08-09 2847
842 모든예사님 보세요~~~저 은요예요 변희영 08-08 2663
   151  152  153  154  155  156  157  158  159  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