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5-08-03 23:47
사랑하는 창민이게게
 글쓴이 : 창민엄마
조회 : 1,918  

창민아 오늘 하루 어떻게 보냈어

거기서는 집에서 처럼 행동하면 안되는데.. 엄마 걱정이네

까불이 창민이가 집에 없으니까 집이 너무너무 조용해

그래서 그런지 창민이 목소리가 더 듣고 싶네

어제 저녁에는 창민이가 잠꼬대 하는 소리가 들리더라 창민이는 집에 없는데 말야

벌써 울아들이 넘 보고 싶어서 그런가. 

울아들은 동연이랑 재미있게 보내드라고 엄마 생각도 안할텐데 말야...

 

창민아 울아들 ...

엄마가 맨날 바쁘고 힘들다고 창민이 맘도  몰라주고 야단치고 혼내기만 해서 엄마 미안해...

엄마 창민이랑 떨어져 지내는 동안 많이 반성할께

엄마가 많이 미안해 하고  있다는거 창민이가 알아주라.

 

아들 사랑해..

 

 

 

 

 

 


 
 

Total 3,77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779    아들~~ 공주도령서당 08-06 2847
778 한유리. 유리야 보고싶어. 한유리맘 08-06 2423
777    보고싶은 엄마 공주도령서당 08-06 2953
776 자민아 잘 지내? 조민정 08-05 2833
775    민정아 토요일날 보자 공주도령서당 08-06 2681
774 자민아 보고 싶어 민정엄마 08-05 3101
773    보고싶은 민정엄마~ 공주도령서당 08-06 3223
772 태연이 안녕 태연이누나2 08-05 1989
771    사랑하는 다인누나 공주도령서당 08-07 1959
770 사랑하는 남상호!!! 남상호아빠 08-05 1992
769    사랑하는 남상호!!! 공주도령서당 08-06 1985
768 사랑하는 우리 하연아 김하연엄마 08-05 2089
767    엄마 보고싶어요 공주도령서당 08-06 1986
766 내꼬야~ 유상맘 08-05 2034
765 사랑하는 조하은 ^^ 하은 08-05 1914
764    사랑하는 엄마 공주도령서당 08-06 2001
763 사랑하는 오태연~~ 태연이누나 08-05 2071
762    사랑하는 송이누나 공주도령서당 08-07 1924
761 사랑하는 아들 태연아~~ 태연이엄마 08-05 2109
760    사랑하는 엄마 공주도령서당 08-07 1951
   151  152  153  154  155  156  157  158  159  1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