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5-08-05 15:30
사랑하는 우리딸 서윤아~
 글쓴이 : 이지현 서윤맘
조회 : 1,990  
서윤아 잘 지내고 있니?
낯선곳에서 새로운것들 많이 경험하고
새로운 친구, 언니,오빠들과 어울려 즐거운 시간 보내고 있길 바란다.
서윤이가 쓴편지 엄마는 어제받았단다~
집에 오는날 꼭 서윤이가 좋아하는 짬뽕 사줄께~
처음으로 엄마와 떨어져서 긴 시간을 보냈는데,
헛되지 않은 소중한 시간들이 되었기를 바란다.
아직 어려서 모르겠지만 이 시간들이 도움이 되는날들이 살다보면 오게 되어있어~
우리 서윤이는 이제 초등학교1학년 언니이니 잘 할수 있지?
엄마도 더 노력할테니 우리 서윤이도 착한어린이의 모습으로 엄마랑 잘 지내보자^^
그리고 삼촌한테는 왜 편지 안썼니? ㅋ
삼촌은 안보고싶어? ㅋ
생각나고 시간나면 삼촌에게도 편지써서 데리러 가는날 삼촌에게 줘~
아마 기뻐하실꺼야~
남은시간 잘 보내고 토요일날 만나자. 
사랑해 우리딸 서윤아~




 
 

Total 3,90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946    사랑하는 엄마 공주도령서당 08-14 2219
945    보고싶은 아버지에게 공주도령서당 08-14 2154
944    보고싶은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8-14 2035
943    보고싶은 어머니에게 공주도령서당 08-14 2034
942       일주일 남은 유상 최 유상 08-13 2013
941 영태야~ 영태아빠 08-13 2310
940    콜라 먹고싶은 서미가 공주도령서당 08-13 2841
939    사랑하는 엄마에게 공주도령서당 08-13 2574
938    엄마 소연이야 공주도령서당 08-13 3133
937    엄마에게 공주도령서당 08-13 2106
936    보고싶은 아빠에게 공주도령서당 08-13 2168
935 눈물나게 보고싶은 상호야~~~ 상호맘 08-13 2687
934 재형아~재훈아~엄마야~ 재형재훈맘 08-13 2655
933 보고싶은 홍열이에게 홍열맘 08-13 2619
932    사랑하는 아빠 공주도령서당 08-13 2819
931    일주일 남은 유상 공주도령서당 08-13 2675
930    엄마 사랑해요 공주도령서당 08-13 1972
929    사랑하는 엄마에게 공주도령서당 08-13 2721
928    사랑하는 아빠께 공주도령서당 08-13 2157
927    엄마 사랑해요 공주도령서당 08-13 2865
   141  142  143  144  145  146  147  148  149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