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도령서당♣

 
작성일 : 15-08-06 13:06
보고싶은 엄마에게
 글쓴이 : 공주도령서당
조회 : 2,653  

 

 

서당은 더운데 예사님이 방에서는 에어컨 틀어주셔서 시원하게 지내고 있어

좀 이따가 공부 끝나고 물놀이 간다~~ 예!! 기대돼

공부 많이 어려운데 노는건 재밌어서 잘 생활하고 있어

올때 엄마가 데리러 와줘 아빠랑 같이!! 기다리고 있을게~~

다음주 토요일인 15일이 나 퇴소날이야 11시까지 데리러 와 줘 부탁할게

많이 보고싶어 진짜로 매일 생각나 퇴소하면 맛있는 거도 많이 사줘~~ 나 콜라 제일 먹고싶어 코카콜라로!!

여기로 손편지 우체국으로 보내면 하루만에 온다고 해 몇몇 애들 손편지 받았는데 너무 부럽다... 엄마도 써 주었으면 해~

그러면 창하랑 준하도 진짜 좋아할거야 손편지 손편지 손편지 꼭 부탁해!!

난 건강하니까 엄마도 나 없는 동안 울지말고 건강하게 잘 지내~


 
 

Total 3,64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884 행복하게 지내고 있다는 서현아~ 서현맘 08-11 2523
883 보고싶다 윤수야 윤수엄마 08-11 2690
882    보고싶은 아빠 공주도령서당 08-11 2724
881 너무 많이 보고 싶은 울아들 진서야!!! 진서진우아빠 08-11 2691
880    엄마 토요일에 봐요 공주도령서당 08-11 2046
879    곧 돌아갈게요 공주도령서당 08-11 2014
878    사랑하는 할머니 할아버지 공주도령서당 08-11 2247
877    너무너무 사랑하는 엄마에게 공주도령서당 08-11 2233
876    사랑하는 아빠에게 공주도령서당 08-11 2929
875    호준이 우준이의 편지 공주도령서당 08-11 2702
874    사랑하는 엄마께 공주도령서당 08-11 2394
873    보고싶은 엄마 공주도령서당 08-11 2070
872    아빠에게 공주도령서당 08-11 2304
871    서미가 공주도령서당 08-11 2651
870    사랑하는 엄마 공주도령서당 08-11 2670
869 사랑하는 호준 우준에게 호준맘 08-11 2854
868 사랑하는 창민이에게 (1) 창민엄마 08-11 2622
867 사랑하는 소연이에게~ 김소연엄마(김지… 08-11 2527
866 재혀아~ 재훈아~ 재형,재훈 08-11 2527
865 사랑하는 아들 기동이에게 기동아빠 08-10 2668
   131  132  133  134  135  136  137  138  139  140